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171

정보글/제품리뷰 가습기 리뷰::휴대용 차량용 무선 단순 가습기 300E 휴대용 무선 가습기 (Wireless Humidifier) 날씨가 점점 더 추워지는 요즈음 난방을 틀면 건조해 죽겠다. 추운 건 싫고 얼굴 당기는 건조함은 더더욱 싫어 찾게 된 휴대용 미니 가습기 300E. 집에서 잘 때 건조해 일어나면 코가 막혀있다. 차에서 히터를 틀면 얼굴이 급당김. 일할 때 난방으로 얼굴의 수분이 다 빼앗기는 느낌이다. 휴대용 무선 가습기를 찾고 있었는데 그중 C-type 충전이 되는 걸 원해 발견한 단순 가습기. 구성품: 가습기, C-type 케이블, 필터+1 수돗물 사용 권장 분사구에 부착된 스티커는 수돗물을 권장한다. 수돗물이나 생수는 가능하지만, 정수물, 증류수는 사용하지 마시오. 하라는 대로 해야지. 짧게 한 번 누르면 가습기 분사 시작. 한 번 더 누르면 3초 간격 분사.. 2020. 12. 16.
정보글/일상 일상::뷰티 [ 포항 네일맛집 네일무드 쌈무네일 ] 네일무드 (Nail Mood) 코로나 19로 카페 집, 카페 집 하다가 바이러스에 걸리는 거보다 우울증에 걸릴까 봐 바깥세상에 나가보기로 했다. 요새 마스크쓰고 다닌다고 화장도 잘 안 하게 되고, 자기 관리에 소홀하던 찰나에 네일 맛집을 발견함! 포항 두호동에 위치한 네일샵! 네일무드는 아기자기하게 꾸며져 있음. 들어가자마자 입구에서 슬리퍼로 편하게 갈아 신으면 된다. 네일무드에는 예쁜 디자인들이 이렇게나 많이 나열되어 있어요! 친절한 사장님이 마실 거도 내어주는데 대접받는 기분이 들었어요. 이래서 여자들은 기분 전환하러 네일 받으러 가는구나. 컬러 조합이나 네일 분위기가 장난 아님. 1인 예약제로 운영되는 곳이어서 요즘 같은 흉흉한 세상에도 안전하게 받을 수 있었다. 마스크 착용은 필수! 받고 싶은 디.. 2020. 12. 14.
한국 (South Korea)/카페치치 (CAFE CHCH) 카페치치 [ 셀프 인테리어로 만든 소형 카페 5 ] 카페치치 (CAFE CHCH) 간판 그냥 흰색 네모에 검정 글씨로 간단하게 간판을 하려고 했는데 이것도 만들 수 있겠다 싶어서 아크릴 판을 인터넷으로 주문함. 카페치치 글씨도 간판용으로 스티커 주문했다. 간판 뒷면은 포맥스 재질로 안에 LED를 박아서 간판 색깔을 마음대로 바꿀 수 있다. 처음에 리모컨이 고장나버리는 바람에 빨간색이 들어와 난감했다. 지금은 블루투스 기능을 사용해 휴대폰으로 On/Off 하면서 색깔 바꾸기. 2층 건물이라 스카이 차를 부를 수밖에 없었다. 만들었는 간판을 창가에 두고 색깔 조정하며 사용하다가 스카이 차를 불러 아저씨가 열심히 작업해주셨다. 간단한 작업인데도 불구하고 아저씨 엄청 오래 걸리셨다. 미안해서 바닐라라떼 뇌물 드리기. 미니 간판 & CCTV 미니 간판도 크기 조정.. 2020. 12. 11.
한국 (South Korea)/카페치치 (CAFE CHCH) 카페치치::목공 [ 셀프 인테리어로 만든 소형 카페 4 ] 카페치치 (CAFE CHCH) 카페바 카페 셀프 인테리어의 꽃은 카페 바 테이블 만들기. 앞서 말했듯이 목수분이 일 해주신다면 바 테이블의 가격은 약 800만 원 비용이 든다고 했다. 차라리 더 좋은 목재를 구입해서 만들어야겠단 생각에 사이즈 측정 후 인터넷으로 목재들을 주문했다. 그리고 작업 시작. 예쁘게 절단되어 온 목재들을 하나씩 고정해 목공풀을 붙이고 타카 또는 나사를 박아주었다. 수도 배수 작업 수도는 천장에 있어서 호스를 구입하여 연결해주었고 왼쪽 벽에 보면 고정되기 전의 수도가 내려오는 모습이 보임. 나중엔 고정하고 벽 색깔에 맞춰 흰색 페인트를 칠해줬다. 배관은 PVC 파이프를 구입해서 커넥터와 연결해주었고 누수가 생기지않도록 고정하는 게 가장 힘들었다. 싱크대 밑으로 뚫어서 연결함. 스테.. 2020. 12. 10.
한국 (South Korea)/카페치치 (CAFE CHCH) 카페치치::일상 [ 홈플러스 증정품 LED 월트리 만들기 ] 홈플러스 증정품 LED 펠트 트리 처음에 받은 월트리 구성품. 홈플러스에서 과자를 엄청 시켰더니 LED 월트리를 증정품으로 받았다. 자세한 설명서나 완성된 사진이 없어서 처음에 긴가민가 했는데 역시나 소품 하나가 빠져서 도착했다. 교환한 월트리 구성품. 눈, 눈꽃, 전구 부착하는 테이프 게다가 중요한 "별"이 없어서 찡찡거렸더니 원태가 고객센터 문의 남겨서 다음날 바로 교환해줬다. 내가 직접 찾아갈 필요 없이 현관문 앞에 두면 기사님이 교환해서 두신다고 했다. 약속 시간은 안 지키셨지만 번거롭게도 홈플러스 증정품을 교환해주셨으니 감사하게 만들어보겠습니다. 카페에 트리가 2개나 있지만 월트리를 만들어보기로 한다. 창문에 트리 만드는건 처음이라서 기대된다. 월트리가 뭐라고 이렇게 설레게 하징. 홈플러스 사랑.. 2020. 12. 9.
한국 (South Korea)/카페치치 (CAFE CHCH) 카페치치::천장 [ 셀프 인테리어로 만든 소형 카페 3 ] 카페치치 (CAFE CHCH) 천장 사무실처럼 일반 천장이었는데 노출 천장을 원했다. 처음엔 업체에서 견적 보러 와주셨는데 생각보다 엄청 높은 금액을 불렀다. 그때 일하는 분이 천장 안을 찍어주신 사진. 업체를 부르려고 했던건 아닌데 옆집 아저씨가 전기 공사를 하셔서 전기 부분은 내가 건드릴 수 없기 때문에 전기를 도와주기로 했다. 친구를 부르더니 갑자기 견적을 보게 된 것. 그래도 덕분에 천장 확인했습니다. 노출 천장 처음엔 나사를 하나하나 풀었는데 그럴 필요가 없다. 이렇게 벽쪽에 천장을 먼저 뜯고 손으로 팍 뜯으면 뜯긴다. 시간 단축해버리기. 어두워지면 일하기가 어려워서 조명을 가장 나중에 제거했다. 형광등까지 제거 완료. 철거물 제거 남은 철거물을 제거해야 한다. 그냥 장갑끼고 손으로 돌려서 제거.. 2020. 12. 8.
정보글/제품리뷰 휴대폰 개봉기::아이폰 12 미니 쌈무그린 아이폰 12 mini 쌈무그린 언박싱 기다리고 기다렸던 아이폰 12 미니가 도착했다! 아이폰의 심플함답게 상자에 그려진 아이폰 벌써부터 설렌다! 포장되어 있는 아이폰 상자도 한 손에 들어와 신난다! 필름을 벗기고 언박싱하기! 쌈무그린 휴대폰 약정이 싫어서 자급제폰을 알아보다가 쌈무그린은 왜이렇게 구하기가 힘든지 금방 품절되고 말았다. 어쩌다 용달 블루가 있어서 살까 고민하다가도 쌈무그린이 눈에 아른거려 조금 더 기다리다 하이마트에서 겟함. 계속 보고 있으면 쌈무가 진짜 생각남. 이름 누가 지은거야 진짜 잘지었다. 용달블루 쌈무그린ㅋㅋㅋ 아이폰 12 미니 구성품 가볍게 한 손에 들어오는 아이폰이 좋아서 쭈욱 사용해오다가 아이폰 11부터 무거워서 갤럭시로 갈아탔었다. 점점 아이폰의 장점을 잃어가는구나 아쉬워.. 2020. 12. 5.
한국 (South Korea)/카페치치 (CAFE CHCH) 카페치치::바닥 [ 셀프 인테리어로 만든 소형 카페 2 ] 카페치치 (CAFE CHCH) 바닥 바닥에 에폭시 마블을 깔고 싶어서 기존에 있던 장판을 떼는 작업을 했다. 처음엔 앉아서 하나씩 제거를 하다가 접착제가 심하게 붙어있어 쉽지 않았다. 쇠지렛대(빠루)를 이용해서 처음과 달리 빠른 속도로 제거했다. 다 제거한 후에는 버리는 일도 만만치 않다. 구청에 전화해서 물어봤더니 오래된 건물은 폐기물 처리를 해야 하지만 면적도 작고 최근에 지어져서 불연성 마대에 버리면 된다고 했다. 불연성 마대를 마트에서 구입할 수 있는데 마대에 적힌 요일에 맞춰 일반쓰레기 버리는 곳 앞에 같이 버리면 된다. 샌딩작업 바닥에 붙어 있는 장판을 다 제거했으면 시멘트에 접착제 자국이 남아있다. 뜨거운 물로 불려서 떼면 쉽게 떨어진다고 했으나 한두 번으로 끝날 것 같지 않아 샌딩작업은 사.. 2020. 12. 3.
한국 (South Korea)/카페치치 (CAFE CHCH) 카페치치 [ 셀프 인테리어로 만든 소형 카페 1 ] 카페치치 (CAFE CHCH) CAFE CHCH, Christchurch 치치는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줄인 말로 내가 마지막 살던 도시 이름을 따서 지었다. 해외에서 3-4년 정도 지내다가 가족 사정이 생겨 입국하게 되었다. 어릴 때부터 시야를 넓히라는 아빠의 조언으로 지방에 살던 나는 서울에서 취직을 했었고, 더 나아가 해외에서 생활하는 용기를 주셨는데 내가 입국하던 날 가족은 붙어있어야 하지 않겠냐는 말씀을 하셨다. 그 말을 듣고 정착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카페를 차리게 되었다. 장소 어릴 때 바다가 보이는 곳에 살았던 적이 있는데 잘 땐 파도 소리가 들리는 게 좋았기 때문에 바다 근처로 찾으러 다녔다. 한적하고 바다가 눈 앞에 보이는 그런 곳을 찾았는데 생각보다 자그마한 땅값이 어마어마했다.. 2020. 11. 30.
동남아 일주/미얀마 (Myanmar) 미얀마::인레 호수 [ 여행 마무리는 선셋 보트 투어 4] 인레호수 (Inle Lake) 보트 투어 경로 수상가든, 쭌묘 (Floating Garden)→마잉따욱 브릿지 (Mein Thauk Bridge)→일몰(Sunset) 인데인 빌리지 마잉따욱 브릿지 (Mein Thauk Bridge) 일몰 보기 전 보트 투어 여행 마지막으로 들리는 마잉따욱 브릿지. 호수 위에 지어진 수상가옥과 현지인들의 교통수단 보트로 이동해서 다니는 모습이 신기했다. 수상가옥에 널려진 빨래, 보트없이 이동할 수 없는 생활 등 현지인들의 삶을 잠시나마 느낄 수 있어 가는 길 마저 즐거웠다. 마잉따욱 브릿지 선착장에 내려 마을을 둘러볼 수 있다. 자전거 타고 돌아다녀도 좋고 천천히 걸어 다니며 산책하기도 좋다. 브릿지에는 카페, 레스토랑이 있어 가볍게 쉬었다 가기 괜찮았다. 인레 맛집 In.. 2020. 11. 27.
동남아 일주/미얀마 (Myanmar) 미얀마::인레 호수 [ 부레옥잠 사원 보트 투어 일일 여행 3 ] 부레옥잠 사원 보트 투어 경로 인데인 유적지, 냥 오학 (Nyaung Ohak)→파웅도우 파고다 (Phaung Daw Oo Pagoda)→점핑 캣 사원 (Nga Phe Kyaung Monastery)→수상가든, 쭌묘 (Floating Garden) 파웅도우 파고다 (Phaung Daw Oo Pagoda) 파웅도우 파고다 (Phaung Daw Oo Pagoda) 입장료 무료 사진 허가 비용 300짯/Kyat (270원) 보트를 타고 인레호수 가운데 위치한 파웅도우 파고다에 도착했다. 보트에 신발을 두고 맨발로 걸어가 사원으로 입장했다. 안으로 들어가면 중앙에 5개의 불상들이 있다. 예전에 비바람이 불어 불상 모두가 물속에 빠져 4개의 불상만 찾았다고 한다. 얼마 뒤에 1개의 불상이 4개의 불상들 사이에서 .. 2020. 11. 26.
동남아 일주/미얀마 (Myanmar) 미얀마::인레 호수 [ 인데인 유적지 보트투어 일일 여행 2 ] 인데인 유적지, 냥 오학 (Nyaung Ohak) 보트 투어 경로 기념품샵→수상 레스토랑→인데인 유적지, 냥 오학 (Nyaung Ohak) 인데인 유적지, 냥 오학 (Nyaung Ohak) 인레 호수 보트를 타고 인데인 유적지가 있는 냥 오학 선착장에 도착했다. 보트에서 내려서 사원까지 올라가는 방법을 따로 알려주지 않는다. 길을 따라 조금 걷다 보면 오토바이 호객하는 사람들이 나타난다. 사원까지 오래 걸린다고 말하지만 따로 오토바이 택시를 타지 않아도 걸어서 가기 충분했다. 걸어서 약 15분 정도 소요되는데 인데인 빌리지에 사는 현지인들 모습도 구경할 수 있고 천천히 산책하기 좋았다. 인데인 5일장 (5 days rocating markets) 인레 호수 마을들은 돌아가며 5일마다 시장이 열린다. 보트.. 2020. 11. 22.